Monday, January 23, 2017

석사 학위논문을 마무리 지으며...

안녕하세요. 조해리입니다 :)
이번에 이현경 선생님과 함께 디펜스를 마치고 석사 학위논문 완성의 막바지에 이르렀어요.
내가 논문을 쓰다니...! 라는 감동과 함께 더 애쓰고 고민하지 못해 아쉬운 마음이 함께 남는 것 같아요.


우선 학위논문을 위한 연구를 설계하고, 실행하고, 한 편의 논문으로 정리하는 과정에서 도움을 주신 분들이 가장 먼저 떠오르네요. 처음부터 끝까지 저희를 포기하지 않으시고 무한한 인내심으로 이끌어주신 조영환 교수님께 큰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. 연구의 내용뿐만 아니라 학자로서 탐구하는 자세에 대한 조언들을 통해 석사 과정동안 더욱 값진 경험을 하게 되었다고 생각해요 :) 그리고 우리 연구실의 기둥 허선영 선생님께도 큰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. 부족한 부분을 꼼꼼히 살펴봐주시고, 석사 과정동안 정신적 지주가 되어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. 또 우리 이현경 선생님에게 감사와 사랑을 전하고 싶습니다. 지혜롭고 마음씨 고운 동기를 만난 저는 참 행운아인 것 같아요 :) 마지막으로 지현쌤과 다현쌤 언제나 애처로운 눈빛으로ㅋㅋㅋ 걱정해주고 응원해주어서 정말 고마웠어요. 후에 선생님들에게도 제가 도움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.


논문을 쓰는 일은 연구 주제를 선정하는 순간부터 글을 마무리하는 순간까지 모든 순간이 창작의 연속이라고 생각해요. 창작에는 고통이 따르듯 저 역시 논문을 쓰는 과정은 굉장히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는 것이라고 느껴질 때도 많았어요.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쌓여가는 내 연구에 대한 애정과 책임감, 그리고 주변 사람들의 도움 덕분에 디펜스를 무사히 통과하게 되었고, 고통의 시간 끝에는 이렇게 큰 성취감이 기다리고 있었어요. 지현쌤과 다현쌤, 그리고 예진쌤, 규태쌤, 관훈쌤 모두 1-2년 내에 저와 같은 과정을 거치게 될텐데 반드시 '끝'이 있다는 것, 그리고 끝난 뒤엔 충분히 쉴 수 있다는 것을 기억하고 남은 석사 과정동안 초심을 잃지 않고 열심히 달리길 바랄게요! :)

비록 제 몸은 정든 연구실을 떠나지만 마음으로는 언제나 TELD 연구실의 무궁한!!! 발전을 위해 진심으로 기도하겠습니다. 글만 쓰는데도 가슴이 먹먹하네요. 여러분 모두가 그리울 거에요. 다시 한 번 TELD 연구실 모두에게 감사드리고, 이현경 선생님과 기쁜 마음으로 졸업하겠습니다!!! :)


P.S. 공부했던 자료, 연구했던 자료, 대학원 생활 관련 궁금한점, 걱정되는 점, 기타 등등 어떤 것이라도 좋으니 TELD 연구실 선생님들이 선배 선생님들에게 편하게 질문하고 이야기해줬으면 좋겠어요. 그러니 언제든 편하게 연락하세요 :)

2 comments:

  1. 조해리 선생님, 졸업과 취업을 축하해요!! 한국행동과학연구소에서도 열심히 하기 바래요 :)

    ReplyDelete
  2. 졸업 축하해요! 벌써 보고싶은거 같아~ 종종 놀러와요^^

    ReplyDelete